사람과사회™ 뉴스

[시 한 모금] 검은 호랑이를 타고

12띠 중 세 번째 띠로 인년 생(인년생)을 가리킨다. ‘호랑이띠’라고도 한다. 시(寅時)는 오전 3시부터 오전 5시까지, 방위는 동북동(東北東), 달은 겨울 정월, 계절로는 정월 입춘에 2월 경칩 전날까지, 오행은 목(木), 음양은 양(陽), 대응하는 서양별자리는 수병 좌에 해당한다. 자료=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범띠), 사진=Pixabay

검은 호랑이를 타고

석연경

고결하고 거룩하다
강렬하게 이글거리며
불타는 눈빛

포효하는 검은 호랑이가
동해 바다 위로
힘차게 솟아올라

눈부시게 빛나는
새 꽃불도장 찍으며
바닷길을 연다

반만년 전 한반도 호랑이
시베리아 대륙을 누볐으니

백두대간 등줄기에 검은 호랑이
오대양 육대주를 달리며
세계로 뻗어간다

아시아 유럽 남미 북미 오세아니아 아프리카에
옹골진 발자국을 남기고

태평양 대서양 인도양 북극해 남극해에
은빛 불꽃 황홀하게 피워

하늘까지 치솟아 오른 후
다시 한반도 평야에 이르니

한반도에 매일 아침 치솟는
검은 호랑이의 기백을
올라타고 달려라

세계의 바다와 숲
하늘과 마음에
태초처럼 봄의 씨앗을 열정적으로 뿌려라

평온한 새 길이 열리리니
가는 곳마다 찬란하게 빛나는
검은 호랑이 은빛 발자국이 찍힌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석연경
 경남 밀양 출생. 2013년 『시와 문화』에서 시, 2015년 『시와 세계』에서 문학평론으로 등단했다. 시집 『독수리의 날들』, 『섬광, 쇄빙선』, 『푸른 벽을 세우다』가 있다. 송수권시문학상 젊은시인상을 수상했다. 현재 연경인문문화예술연구소장을 맡고 있다.

About 사람과사회™ (258 Articles)
사람과사회 홈페이지 관리자 계정이다. thepeopleciety@gmail.com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