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과사회™ 뉴스

“우리는 4대 가족입니다!”

“서울시 가족친화 문화 조성, 4대가 함께 해요”…가정의 달 기념 ‘2019 서울가족응원해’ 행사…유공자 39팀 표창, 가족 참여 마술 공연 진행

서울시는 2019 가정의 달을 맞아 모범가정 및 건강가정·다문화가족사업에 기여한 서울 시민과 유관 기관 근무자 등 총 36팀에게 유공자 표창을 수여했다. 유공자 표창 수여식은 5월 11일 토요일 13시, 서울시청 8층 다목적홀에서 개최한 ‘서울가족응원해’ 행사의 하나로 진행했다. 사진=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

서울시는 5월 11일 행사와 더불어 4월 29일(월)부터 5월 22일(수)까지 가정의 달 기념 ‘서울가족응원해’ 온라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벤트는 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 인스타그램 계정(@sfamilyc)에서 진행하며 가족, 친구에게 사랑의 메시지를 보내고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해시태그(#)와 함께 대화 화면을 공유하면 참여할 수 있다. 사진=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

“우리는 4대 가족입니다!”

중랑구에 거주하는 박봉희(82세) 씨는 9월에 태어날 증손자를 손꼽아 기다리고 있다. 현재 3대, 13명의 대가족이 한 집에 거주하는 박봉희 씨 가족은 4대를 이룰 예정이다.

식구가 많으면 불편함도 늘어나는 게 인지상정이지만 박봉희 씨 가족은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한다. 대화와 공감을 통해 서로를 존중하며 화목한 가족생활을 이어가고 있기 때문이다.

박 씨 가족은 골목길 청소, 이웃 봉사 등을 실천해 지역 사회에서 ‘가족 친화 문화’ 조성에도 모범이 되고 있다. 박 씨는 “가족의 유대감과 사랑이 우리 가족에게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 준다”며 “앞으로도 가족의 사랑을 이웃에게 전달하고, 서울시 가족친화 문화를 확산하는 데 이바지하고 싶다”고 말했다.

서울시는 2019 가정의 달을 맞아 모범가정 및 건강가정·다문화가족사업에 기여한 서울 시민과 유관 기관 근무자 등 총 36팀에게 유공자 표창을 수여했다.

유공자 표창 수여식은 5월 11일 토요일 13시, 서울시청 8층 다목적홀에서 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 주관으로 개최한 ‘서울가족응원해’ 행사의 하나로 진행했다.

표창을 받은 시민은 △모범가정 3팀(개인1, 가족2) △가족친화 문화 조성 기여자 12팀(개인4, 가족8)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우수 근무자 등 21명이다.

이날 행사에는 가족 사랑과 응원의 메시지를 담은 (주)키네마인 소속 함현진 마술사가 출연해 스토리텔링 마술을 진행했다. 유공자 표창을 수여한 수상자들을 응원하고, 가정의 달 축하 마술, 사랑과 화해의 메시지를 담은 마술 등으로 ‘가족사랑’의 의미를 전달할 수 있도록 꾸민 공연이다.

서울시는 5월 11일 행사와 더불어 4월 29일(월)부터 5월 22일(수)까지 가정의 달 기념 ‘서울가족응원해’ 온라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벤트는 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 인스타그램 계정(@sfamilyc)에서 진행하며 가족, 친구에게 사랑의 메시지를 보내고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해시태그(#)와 함께 대화 화면을 공유하면 참여할 수 있다.

권금상 서울시건강가정지원센터장은 “사회 변화가 가속화되며 서울 가족도 많은 변화의 흐름 속에 놓여 있다”며 “앞으로도 모든 가족을 위한 상담 사업과 서울가족학교, 1인 가구 지원 사업 등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가족 정책이 잘 구현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About 김종영 (882 Articles)
사람과사회 발행인이자 편집장이다. ‘글은 사람과 사회며, 좋은 비판은 세상을 바꾼다’는 말을 좋아한다. weeklypeople@gmail.com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