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과사회™ 뉴스

W재단, 네팔에 20만 달러 긴급구호

W-재단은 지진 발생 직후부터 진앙지인 고르카 지역과 수도 카트만두를 중심으로 현장조사를 진행 중이며, 네팔 정부와 아메리케어재단과 논의해 이재민들에게 가장 시급한 구호물품을 배분할 계획이다.
국제구호기관인 소통을위한젊은재단(이사장 이욱, 대표 이유리, W-재단)이 네팔 카트만두 지진 피해지역에 1차로 20만 달러 규모의 긴급구호를 실시한다.

국제구호기관인 소통을위한젊은재단(이사장 이욱, 대표 이유리, W-재단)이 네팔 카트만두 지진 피해지역에 1차로 20만 달러 규모의 긴급구호를 실시한다.

25일 네팔 수도 카트만두 인근에 강도 7.8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 사고로 약 2500명이 숨을 거두고 약 5000명이 부상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악의 경우 사망자가 1만 명에 달할 수도 있다는 관측이 나왔다.

25일 네팔 수도 카트만두 인근에 강도 7.8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 사고로 약 2500명이 숨을 거두고 약 5000명이 부상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악의 경우 사망자가 1만 명에 달할 수도 있다는 관측이 나왔다.

국제구호기관인 소통을위한젊은재단(이사장 이욱, 대표 이유리, W재단)이 네팔 카트만두 지진 피해지역에 1차로 20만 달러 규모의 긴급구호를 실시한다.

25일 네팔 수도 카트만두 인근에 강도 7.8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 사고로 약 2500명이 숨을 거두고 약 5000명이 부상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악의 경우 사망자가 1만 명에 달할 수도 있다는 관측이 나왔다.

W재단은 이에 긴급구호 본부를 설치하고 네팔 정부와 아메리케어재단(AmeriCares Foundation)으로부터 피해 상황을 확인해 긴급구호에 착수했다고 27일 밝혔다.

W재단은 지진 발생 직후부터 진앙지인 고르카 지역과 수도 카트만두를 중심으로 현장조사를 진행 중이며, 네팔 정부와 아메리케어재단과 논의해 이재민들에게 가장 시급한 구호물품을 배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국내에서는 이날부터 네팔 지진 피해 이재민 돕기 모금 캠페인을 진행한다. 모금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전화(02-501-0059)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모금 계좌는 국민은행 349437-04-008703(예금주 재단법인 소통을위한젊은재단)이며, 기부금은 영수증을 발급해준다.


소통을위한젊은재단
소통을위한젊은재단(W-재단)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공익 재단법인이며 국제구호를 담당하고 있다. 세계적으로 환경 오염과 지구온난화에 의해 고통 받고 있는 기후난민을 대상으로 연구부터 실행까지 구호활동의 모든 과정을 직접 수행하고 있다. 또 세계적으로 다양한 기관 및 단체들과 협력관계를 맺고 아프리카(탄자니아, 말라위), 남태평양(투발루), 동남아시아(인도, 필리핀, 캄보디아)에서 구호활동을 하고 있다.

About 김종영™ (891 Articles)
사람과사회 발행인이자 편집장이다. ‘글은 사람과 사회며, 좋은 비판은 세상을 바꾼다’는 말을 좋아한다. weeklypeople@gmail.com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