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과사회™ 뉴스

탈북민, 정규직 공무원 채용

통일부, 탈북민 대상 일반직 공무원 채용 시험 최종 5명 선발

통일부는 3일 서류 전형과 면접시험을 거쳐 탈북민 대상 일반직 공무원 채용 시험 최종 합격자로 황○희(만37세) 등 5명을 선발했다고 밝혔다.

크로싱2

탈북민 5명이 공무원이 됐다.

통일부는 3일 서류 전형과 면접시험을 거쳐 탈북민 대상 일반직 공무원 채용 시험 최종 합격자로 황○희(만37세) 등 5명을 선발했다고 밝혔다.

탈북민의 공직 진출 확대 차원에서 이뤄진 이번 채용 시험은 총 5명 모집에 104명이 응시해 높은 관심을 보여 평균 21:1(행정7급 13:1, 행정9급 31:1, 운전9급 15: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합격자들은 신원조사 및 결격사유 조회를 거쳐 11월 중순 이후에 최종 임용한다. 임용 후에는 공무원으로서 갖춰야 할 기본소양 및 직무교육 등을 이수하고, 본인의 희망 및 각 부서의 직원 수요 등을 고려해 통일부 본부 및 소속기관에 배치할 예정이다.

통일부는 “이번에 채용한 탈북민들이 공직사회에 잘 정착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한편 유관 부처와 긴밀히 협력해 더 많은 탈북민들이 공직 사회에 진출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About 김종영 (888 Articles)
사람과사회 발행인이자 편집장이다. ‘글은 사람과 사회며, 좋은 비판은 세상을 바꾼다’는 말을 좋아한다. weeklypeople@gmail.com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