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과사회™ 뉴스

당신의 한국어, 안녕하십니까?

20대 절반은 온라인 정보를 불신하고, 20대 중 75%는 사실(fact)도 재확인이 필요하다는 인식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열린 채용, 스펙초월 채용으로 자기소개서의 비중이 훨씬 커졌다.

많은 구직자들이 국어 문법에 대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자소서에서 맞춤법 실수는 인사담당자에게 기본도 중요시하지 않는 사람이라는 인식을 안겨주기 쉽다.

그러나 구직자 64.44%는 자기소개서를 작성할 때 국어 문법이 어렵다고 응답했다.

취업 포털 커리어가 구직자 315명을 대상으로 ‘자기소개서 작성 시 국어 문법의 어려움’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입사지원용 자기소개서 작성 시 국어 문법 사용의 어려움을 겪은 적이 있는가’라는 물음에 64.44%가 ‘그렇다’고 답했다.

‘가장 어려운 문법은 무엇인가’ 라는 질문에 ‘맞춤법’이 36.36%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다음으로 ‘구어체와 문어체의 구분’ (25.0%), ‘띄어쓰기’ (22.73%), ‘피동/사동 표현’ (11.36%), ‘높임말 사용’ (4.55%) 순이었다.

‘글쓰기 또는 국어의 문법적 어려움을 느끼는 이유는 무엇인가’에 대한 물음에는 ‘평소에 글을 쓸 일이 별로 없어서’라는 의견이 38.64%로 가장 많은 응답률을 차지했다.

이어 ‘독서의 부족’이 22.73%, ‘평소 국어 사용 시 신경을 쓰지 않고 함부로 사용해서’가 18.18%, ‘손글씨보다 컴퓨터 사용량이 늘어서’가 9.10%를 차지했다.

또한 ‘인터넷을 통해 신조어 또는 축약어를 자주 사용해서’라는 의견이 6.82%, ‘배운지 오래되서’ 라는 답변도 4.53%로 나타났다.

‘입사지원 시 자기소개서에서 국어(한글) 사용 능력이 얼마나 중요하다고 생각하는가’라는 질문에 57.78%가 ‘매우 중요하다’고 답했다.

다음으로 ‘중요한 편이다’ (35.56%), ‘보통이다’ (6.67%), ‘중요하지 않다’ 라는 답변은 0%였다.

‘자기소개서 작성에 있어 가장 중요한 국어 능력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는가’라는 물음에는 40.0%가 ‘논리적인 문맥 연결’이라고 응답했다.

‘질문 이해 능력’ (35.56%), ‘함축 및 요약 능력’ (13.33%), ‘창의적인 언어구사 능력’ (6.67%), ‘각종 문법’ (4.44%) 로 나타났다.

About 김종영™ (891 Articles)
사람과사회 발행인이자 편집장이다. ‘글은 사람과 사회며, 좋은 비판은 세상을 바꾼다’는 말을 좋아한다. weeklypeople@gmail.com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