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과사회™ 뉴스

‘햇달래’ 나물 이름은 ‘햇달리?’

"햇달래 나물을 ‘햇달리’라고 적은 안내 글도 보인다. 수상시장에서는 음식을 무쇠 가마솥에 끓여 만든다. 가마솥으로 음식을 만드는 모습은 한국시장에서도 보기 어려운 장면이다."

연길시 전경, 2010. 사진=위키백과

연변시_지도_baitoushan.com_-1024x745

사진으로 보는 중국 ‘연변’

중국과 북한의 접경지역을 중심으로 접경문화 등을 연구하고 있는 백두따라(필명)가 동방수상시장을 카메라에 담아 사람과사회에 보내왔다.
백두따라 박사의 협조를 받아 연길시 주민의 삶과 생활 모습을 엿볼 수 있는 사진을 몇 차례에 걸쳐 사람과사회에 게재할 예정이다.
위키백과를 보면 연길(중국어: 延吉, 병음: Yánjí)은 중국 동북지역 길림성 연변 조선족 자치주의 주정부가 위치하고 있는 현(県, 縣) 규모의 시(市), 즉 현급시(県級市, 중화인민공화국의 행정 구역 단위)이자 중심지다.
인구는 52만명(2008년)으로 조선인이 58.4%, 한족이 39.4%다. 시내 곳곳의 상점은 한국어 간판들이 많고, 한국어로 방송하는 텔레비전 방송국도 있다.
연길공항, 국가중점대학인 연변대학(延边大学, 1949년 설립)과 평양과학기술대학(平壤科學技術大學) 자매결연 대학인 연변과학기술대학(延边科技大学, 1992년 설립) 등이 있다.
백두산 북쪽의 산간 분지인 연길 분지에 있다. 서쪽을 제외한 남쪽과 동쪽, 북쪽은 산에 둘러싸여 있다.
연변조선족자치주의 중심부에 위치해 있으며 북쪽은 돈화, 북동쪽은 왕청, 동쪽은 도문, 남쪽에서 남서쪽은 용정, 서쪽은 안도와 접해 있다.
-편집자


동방수상시장

동방수상시장은 중국 연길시(市)에 있다.
‘연길하’라고 부르는 하천 바로 옆에 있는 시장이다.
수상시장에는 한글로 표시한 간판과 광고도 볼 수 있다.
수상시장은 민족음식구역, 김치구역 등 구역을 나눠 운영하고 있다.
또 ‘김치는 세계 5개 건강식품’이라는 광고와 국밥집, 부산수제어묵 등 한글 간판이 많이 있어 친근함도 느낄 수 있다.
햇달래 나물을 ‘햇달리’라고 적은 안내 글도 보인다.
수상시장에서는 음식을 무쇠 가마솥에 끓여 만든다.
가마솥으로 음식을 만드는 모습은 한국시장에서도 좀처럼 보기 어려운 장면이다.

KakaoTalk_20150319_205151763
KakaoTalk_20150319_205157546
KakaoTalk_20150319_205202616
KakaoTalk_20150319_205208683
KakaoTalk_20150319_205210959
KakaoTalk_20150319_205212596
KakaoTalk_20150319_205216639
KakaoTalk_20150319_205218355

About 사람과사회 (253 Articles)
사람과사회 홈페이지 관리자 계정이다. thepeopleciety@gmail.com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