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과사회™ 뉴스

[詩텃밭] 그리움의 노래

별 삭제 표시 묘지 나무 신비 기분 경치 고양이 동물 우주 하늘 상승 판타지 스타 tombstone-703897_960_720

[詩가 있는 텃밭]

그리움의 노래

小雲 정유림

그리움의 노래를 부르다
찰나의 순간 머물던
기억이 흘리고 간 자리에서
그의 그림자를 보았다

그는 낮고 잰걸음으로
순식간에 흘러 사라져
그의 분신이 머무는
작은 집으로 들어갔음을
나는 알 수 있었다

지우라 했던가
잊으라 했었나
누군가
두 해 지나면
잊힌다 했던가

두 해가 가고
영겁의 해가 지나도
잊지 않으려 애쓰는 자에게
계절은 변함 없고
시간은 멈춰 있다

아무리 토해내도
나오지 않는 깊은 슬픔은
기억마저 게워내야
더 이상 그
눈물을 흘리지 않을까

About 정유림 (19 Articles)
호는 소운(小雲), 필명은 정유림을 쓴다. 다기(茶器)로 유명한 도예가 이당 선생의 제자다. 이천도자기협회 초대 큐레이터를 시작으로 한국도자관, 일민미술관, 롯데갤러리 등에서 초대전, 기획전 등 도자기 큐레이터, 갤러리 종로아트 아트디렉터 피카소 게르니카전 및 운보 김기창 화백 판화전 초대 큐레이터, 서정아트센터전시기획본부장, 세계일보 조사위원을 지냈다. 2017년부터 현재까지 미술협회전시기획정책분과 위원을 맡고 있으며, 대한민국리더스포럼 문화예술국장, 월드코리안신문의 칼럼니스트다. 또한 죽염으로 유명한 인산가(仁山家) 해외홍보전략실 팀장, 광주 유니버시아드, 평창 동계올림픽, 평창 패럴올림픽에서 공간 창조 역할을 담당한 서울텐트(주) 기획실장이다.
Contact: Facebook

Leave a comment